안녕 by the Pisces






널 계속 내 옆에 두고 싶었다면 그렇지 않았겠지만.

어떤 결말로 끝날지 알고 있었기에 

미리 앞당겼던 것 뿐이야.

여기엔 나쁜사람 좋은사람 따윈 없어.

그냥 넌 그런 사람.

난 이런 사람.


안녕.


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

최근 포토로그


2011

물고기 가젯 (위젯)